메가존, 알리바바 클라우드 인텔리전스 최고 파트너 등급 획득

2021-06-07 12:00 출처: 메가존클라우드

메가존, 알리바바 클라우드 인텔리전스 로고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6월 07일 -- 클라우드 전문 기업 메가존(대표 이주완)은 글로벌 클라우드 서비스인 ‘알리바바 클라우드 인텔리전스’ 파트너 등급 가운데 최고 등급인 엘리트 등급을 획득했다고 7일 밝혔다.

메가존은 2016년 알리바바 클라우드 인텔리전스와 파트너십을 체결해 2018년 국내 최초 알리바바 클라우드의 엔터프라이즈 서포트 MSP 서비스 파트너사 인증을 비롯해 지난해 4월에 국내 총판권을 확보했다.

글로벌 클라우드 서비스 기업인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가트너 조사를 통해 4년 연속 아시아 태평양 IaaS 시장 점유율 1위, 전 세계 3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교육 클라우드 부문에서는 세계 시장 24.3%의 점유율을 기록하며 1위로 평가되고 있다.

이번 메가존이 획득한 ‘엘리트 파트너’ 등급은 글로벌에서 소수의 MSP 사업자들만 획득한 것으로, 메가존이 보유하고 있는 클라우드에 대한 전문성과 운영 관리 프로세스를 글로벌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자인 알리클라우드를 통해서 인증을 받은 것으로 의미가 있다고 메가존은 밝혔다. 전 세계가 COVID19로 클라우드 전환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있고, 중국에 진출하는 한국 기업뿐만 아니라 해외로 진출하고자 하는 글로벌 고객들의 서비스 인프라 구축 및 운영에 대한 ONE-STOP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메가존의 알리바바 클라우드 MSP 서비스는 중국, 아시아 내 알리바바 클라우드 모든 리전에 대한 도입 및 컨설팅과 기술 지원을 제공하고 있으며, 200여 중국에 진출한 스타트업부터 대기업까지 한국 기업들의 중국 내 서비스를 안정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메가존은 단순히 클라우드 인프라를 재판매(리셀링)하는 것이 아니라 디지털 플랫폼을 구축하기 원하는 기업 고객 수요에 맞춰 플랫폼 서비스, 디지털 에이전시 그리고 디지털 마케팅에 이르는 클라우드 기반의 디지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메가존 이주완 대표는 “국내에서 중국 진출을 원하는 스타트업과 국내 기업들에 메가존은 알리바바클라우드를 통한 기술 지원과 인프라 구축 컨설팅 서비스를 더 체계적으로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을 다졌고, 해외 지사를 통해서 고객의 해외 인프라 운영뿐만 아니라 비즈니스에 대한 체계적인 지원을 제공하기 위해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메가존은 지난해 메가존클라우드를 포함한 관계사 및 1400여명의 클라우드 전문가들과 함께 5400억원의 매출을 달성하고 국내와 더불어 미국, 캐나다, 일본, 중국, 베트남, 홍콩 등 해외 현지 법인도 운영하고 있다.

메가존 개요

메가존은 아시아 최대 규모인 1400여명의 클라우드 전문 인력과 함께 클라우드 사업을 차세대 핵심 사업으로 성장 시켜 나아가며 ‘클라우드 이노베이터(Cloud Innovator)’를 지향하고 있다. 1998년 창립 이래 IDC, 호스팅 사업에서 수년간 노하우를 쌓아왔다. 메가존클라우드를 비롯한 관계사들과 함께 2020년도에는 5400억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메가존클라우드는 국내를 비롯해 미국, 캐나다, 일본, 중국, 베트남, 홍콩 등 해외 현지 법인들을 통해 아시아 최대 규모의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해 나가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